문체부가 만든 블랙리스트 최순실측에 보고, 극단대표 성향파악.. “세월호 리트윗”

"문체부가 만든 블랙리스트, 최순실측에 보고"

[앵커] 최순실씨가 문화계 인사의 성향을 파악하라고 지시하고, 블랙리스트와 연관된 문건이 최씨 손에 들어간 정황이 파악됐습니다. 블랙리스트와 관련한 최씨의 보고 라인이, 특검 수사로 드러났습니다.

김필준 기자의 단독 보도입니다.

[단독] “문체부가 만든 블랙리스트, 최순실측에 보고”